고성군뉴스 게시판 상세보기
제목 고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2020년 청소년실태조사 실시 결과 발표[교육청소년과]
등록자 군정혁신담당관 조회수 326 작성일 21.01.22.
첨부
내용

고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센터장 설영일)는 ′2020년 청소년 실태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실태 조사는 청소년들의 고민 파악 및 코로나19로 인한 심리적 영향을 알아보고 센터의 지원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실시됐으며 지난해 11월과 12월 두 달간 관내 11개 학교에 표본으로 선정한 지역 청소년 929명(초등학생 263명, 중학생 277명, 고등학생 389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조사결과에 의하면 관내 청소년들의 가장 큰 고민은 전년도와 마찬가지로 ‘학업·진로’(23.6%)로 나타났다.

이어 인터넷 과다 사용(21.78%), 가족(16.9%), 대인관계(11.08%), 성격(8.41%), 외모 및 신체조건(6.47%), 성(5.35%), 학교폭력(3.07%), 자살(1.8%), 학업중단(1.54%) 순으로 나타났다.

학업·진로에 대한 고민은 2019년(36.3%)과 비교해 낮아진 반면, 스마트폰, 컴퓨터 등 인터넷 과다 사용과 가족에 대한 고민은 2019년(각각,17.8%, 8.6%)에 비해 증가했다.

코로나19 역시 청소년들의 심리 상황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나타났는데, 청소년 11.46%가 코로나19로 인하여 스트레스를 경험했으며, 6.8%가 불안감, 4.24%가 우울감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청소년들은 고민이나 어려움이 생겼을 경우 도움 받는 대상으로 ‘가족’(40.40%)을 꼽았다.

이어 친구(36.59%), 교사(10.50%), 인터넷(5.35%), 기타(4.67%), 전문기관(2.49%) 순으로 도움을 받는다고 답했다.

또한 고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 도움을 받고 싶은 부문에는 ‘심리검사’(32.35%)가 가장 많았으며 이어 개인상담(31.71%), 체험프로그램(20.57%), 전화상담(5.86%), 기타(4.49%), 집단상담(2.66%), 교육(특강) (2.36%) 등으로 나타났다.

고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실태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청소년들의 주된 어려움으로 파악된 학업 및 진로, 인터넷, 가족 간의 갈등 등을 돕기 위한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청소년 및 주위의 인적자원 강화, 유관기관과의 연계 및 협업강화,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른 비대면 프로그램의 운영 등 청소년문화와 환경의 변화에 맞추어 나갈 것임을 밝혔다.

설영일 센터장은 “이번 실태조사를 통해 청소년들의 심리적 상황과 욕구를 센터 운영 방향의 근거로 삼고자 한다”며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에 고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늘 함께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공공누리마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고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2020년 청소년실태조사 실시 결과 발표[교육청소년과]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고성군뉴스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동
다음글 고성군, 설 연휴 대비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실시[안전관리과]
이전글 고성군, ‘어르신 한파 쉼터’ 운영현황 파악에 나서[복지지원과]
  • 담당부서 군정혁신담당관 정책공보담당  전화 (FAX)  055-670-2641(2709)
이 페이지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만족도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