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게시판 상세보기
제목 고성군, 선제적 외국인 근로자 코로나19 검사서 확진자 11명 발생 [군정혁신담당관]
등록자 군정혁신담당관 조회수 162 작성일 21.11.26.
첨부
내용

- 외국인 확진자 발생하자, 인근 시 소재 선적의 외국인 근로자까지 전수조사

- 하일면 임시선별검사소 능동적 선제검사···발 빠른 대응으로 확산 막아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선제적으로 실시한 외국인 근로자 대상 선별검사에서 11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군은 최근 인근 시 소재 선박에서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가 집단으로 확진되자 확산방지를 위해 발 빠르게 관내와 인근 시의 외국인 근로자까지 전수조사했다.

이어 지난 25일 하일면 맥전포항에 임시선별검사소를 마련하고 선원 188명을 대상으로 검사한 결과, 11명의 숨은 확진자를 찾아냈다.

확진자는 인근 시 소재 선박에서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들로 한 선박에서 10명, 또 다른 선박에서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번 고성군의 전수조사와 선별검사는 외국인 근로자가 인근 시로 이동하거나 지역 내로 유입되는 일이 빈번한 상황에서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날 수도 있는 것을 군의 신속한 대응으로 사전에 방지한 모범사례가 되고 있다.

특히 시군 간 경계지점의 경우 다른 지자체에서 거주하는 사람이 인근 시군의 확진자 수로 부여되는 것에 지자체에서는 부담으로 작용할 수도 있다.

하지만 고성군은 확진자 수에 연연하지 않고 인근 시의 모든 외국인 근로자들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한 것이 코로나 확산을 막는데 큰 역할을 했다.

백두현 군수는 “시군간 경계지점에 있어 우리군 확진자 수가 다소 늘어나더라도 숫자에 연연하지 않고 능동적 선제검사를 통해 빨리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며 “고성군에서는 확진자가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을 하나하나 꼼꼼하게 점검하고 인근 시와도 연계해 확진자가 최소화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공누리마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고성군, 선제적 외국인 근로자 코로나19 검사서 확진자 11명 발생 [군정혁신담당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보도자료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동
다음글 고성군, 여성폭력추방주간 맞이 민·관·경 젠더 폭력(스토킹·데이트폭력) 예방 캠페인 실시 [복지지원과]
이전글 2021년 대한노인회 고성군지회 상리면분회 정기총회 개최 [상리면]
  • 담당부서 군정혁신담당관 정책공보담당  전화 (FAX)  055-670-2641(2709)
이 페이지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만족도 평가